Life

305 Global Project: the life in the creative innovation era

글 | 김승열 기자 2021-11-17 / 23:02

  • 기사목록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Real estate and the stock market are hot topics. Now, it appears that it is investment income rather than earned income. The term 'passive income' is also becoming familiar. Artificial intelligence and robots are fast approaching. Beyond digital innovation, it is a metaverse world. There is also a lot of excitement in the new change. However, there is also a bit of confusion and worry which comes ahead. A crisis is certainly a dangerous 'opportunity'. Now, innovation in society as a whole is an immediate reality. There are only disruptive or creative innovations in personal life as well. Due to the rising real estate prices joys and troubles are mixed up.  It is becoming difficult to buy a house with only earned income. It's amazing in an era of declining population. Is it because of the increase in life expectancy and the increase in single-person households? The social tendency for priority on the best and the first  is also added. Meanwhile, policy errors were one of the reasons for such rise of the real estate price.  Administrative convenience preference and negligence of due care posed  the problems. Everything was twisted by both outdatedness and over-regulation.


It also shows the incompetence and dishonesty of some policy authorities. There are solutions, such as expanding supply in a way of permitting high-rise buildings, etc. As an advanced country, it is now essential to upgrade the policy of the real estate in the urban city to a higher level. On the other hand, please note that the rise in real estate prices is a global phenomenon. Even real estate in the United States is growing at a higher rate. A calm, rational approach is needed rather than just an emotional response.


Stocks are also hot. Inflation and the possibility of interest rate hikes are somewhat holding their breath. Last year's stock index nearly doubled. Nevertheless, it is said that the average profit of so-called ants is negative. This is because of the chronic atmosphere of chasing the short term profits too much. A policy error is also added here. In the future, the necessity of fostering an advanced investment culture through  early financial education is raised.


The wave of disruptive innovation sparked by the corona crisis is truly astonishing. In terms of raising a possibility of opportunity, social innovation, especially reform by policy authorities, is urgently needed. Capital market promotion policy is more urgent than real estate regulation. Capital is the core aorta of industry. The fundamentals of the capital market are upward sloping. To this end, policy support and the establishment of social infrastructure are key. The future of the country depends on the competitiveness of innovative companies centered on intellectual property. Capital transfusion is the key to this.


The idea of a new capital gains tax and the preservation of the securities transaction tax is truly shocking. It could be a catalyst for a serious exodus of the Korean capital market. Rather, reform of the civil service pension comes first. It will be a representative example of the policy implementation of the extreme administrative convenience. It seems that they do not pay any attention to the future of the country and the people at all.  The lack of understanding of the capital market and short-term view will be more serious. Could  we find any hope in the presidential election? Future-oriented leaders who properly understand the nature and importance of capital markets are desperately needed.


Judicial reform cannot be overlooked. All conflicts and disputes are all directed to justice. It is a phenomenon which will be against the main stream. Meanwhile, judicial expediency is serious. Selective justice is also an issue. The so-called elite cartel is the problem, too. Will all the darkness and blind spots of the past disappear? This depends on the balance and fairness of the (quasi-)judicial authorities, as well as the establishment of their own identity.


It is a matter of qualifications and attitude as a public service provider. In particular, the omission of the reasons for the judgment in small claims cases, the memo (?) level of criminal judgments, the absolute lack of the number of judges, and the lack of disclosure of judgments are serious. Its wavelength is beyond our imagination. A bigger problem is the lack of awareness about them. In particular, the influence of pan-government and pan-societal indifference is quite bleak. It is a pity that there ate, s a kind of side effect, the widespread desensitization for abnormal phenomena.


The media is also not free from criticism. The functions of monitoring and checking with an appropriate sense of balance are not well seen. Increasingly, doubts about fairness and objectivity are growing. Some seem to focus only on defending their own vested interests. Where did the 'real bright eyes of the people' go? The lack of professionalism in the media is also a problem. In the era of big data, a balanced perspective is more important than anything else. A curator of politics and social issues is desperately needed.


The working condition related environment is also at the center of major changes. Gradually every worker are forced to be irregular workers which will be more unstable. Everyone is driven to be an entrepreneur. Adapting to new changes is not so easy. What is the answer? only positive attitude. Everyone should look at it as a time of new opportunity. It is also important to put this into action. Artificial intelligence is now becoming family and friends. Then the metaverse will come beautifully.


Now, it is artificial intelligence and robots rather than friends and acquaintances. The key is having a controlling power over the AI. Therefore the understanding of the AI comes first. Close communication is more urgent. Coding is a key. Let's become a free person together with our friend,  artificial intelligence. Let's get away from the drugs (?) that lifelong jobs will bring (given). A sense of security is another aspect of a kind of boredom and helplessness. Let's look at instability positively. Then, another freedom is coming soon. Maybe it's the real freedom you've been dreaming of for a while. A new world that you lead is the answer.


We are no longer in the service provider-centric era. The consumer is at the center. It is even a supplier at the same time. Be aware of these changes. Activeness and action are the only way to live. It is an era when one innovative  idea becomes everything. It means that the same goes for everyday life. If you feel uncomfortable, get furious. The public sector is no exception. This is merely the exercise of one's legitimate rights. It must be an era in which agents are uncomfortable, subject to the voices of the consumers.


In that sense, the sections of politician, administration, and judiciary are anachronistic. The absurdity beyond inconvenience must be corrected . React and respond as you feel. Public service providers are merely agents. The essence of the agent is simply the 'subordinate' of the people. Nothing more and nothing less. When an agent loses his/her identity, he/she is no longer an agent. If they neglect their role as a loyal servant, they will be reprimanded, and it is natural that they should be held accountable. It's difficult to ignore this injustice. Hesitating to correct this could be worse. Identity and dignity as a sovereign are the best.


A YouTube-like life that blindly obeys other people's views and opinions is an illusion. Your life (I-tube) takes precedence. Focus on your inner self. Life is a process, not a result. It is a kind of dance performance on the flood. Confusion and concern should be overcome. Enjoy and lead new changes. Let's not dwell on the dull daily life. Let's enjoy a lively and exciting world.


Now, beyond Korea, the whole world is the real targeted market. Life and relationships with artificial intelligence and robots are more important than human relationships. Foreign languages and coding are essential. Beyond the boring offline world, there is another world which is called as the Metaverse. Existing vested interests and old habits and stereotypes should be boldly thrown away. And put on a new mind, body and new clothes. Honest and fascinating artificial intelligence will the key. They will be a better friend which brings fun. Also please note that other business opportunities await. A life with less regrets is key. A new challenge is the best strategy in this context. 'This moment' is the only essential of the true life. Only 'a process with future value' will be a meaningful existence. Changes and response to the challenges will add a different meaning and fun to life.

 

 부동산과 주식시장이 화두다. 근로소득을 넘어 투자소득이다. 패시브 인컴(Passive Income)이란 용어도 더불어 친숙하다. 인공지능과 로봇이 성큼 다가온다. 디지털 혁신을 넘어 곧 메타버스(Metaverse) 세상이다. 새로움에 설레임도 크다. 다소의 혼란스러움과 걱정이 앞서기도 한다. 위기가 분명 위험한 '기회'이기는 하다. 이제 사회 전반의 혁신은 당장의 현실이다. 개인적 삶에도 파괴적(Disruptive), 아니 창조적(Creative) 혁신만 있을 뿐이다. 부동산가격상승으로 어수선하다. 희비가 엇갈린다. 근로소득만으로는 집 마련이 요원하다. 인구가 감소하는 시대에 신기하다. 평균수명의 연장과 1인 가구 등의 증가 때문일까? 최고와 일등 선호의 사회 분위기도 가세한다. 와중에 정책적 오류가 도화선이었다. 무사 안일과 행정 편의적 대응이 문제였다. 구태와 너무 지나친 규제 일변도로 모든 것이 꼬였다.


일부 정책당국의 무능과 비 정직도 보인다. 고층화 등으로의 공급 확대 등 해결책이 없지는 않다. 이제 선진국으로서의 고층화는 필수다. 반면 부동산 가격 상승이 범세계적 현상임에도 주목하자. 심지어 미국의 부동산의 상승률은 더 높다. 감정적 대응보다 차분한 이성적 접근이 필요하다.


주식 또한 뜨겁다. 인플레이션과 금리 인상 가능성 때문에 다소 숨고르는 양상이다. 지난해 주가 지수의 경우 거의 2배 이상이 뛰었다. 그럼에도 소위 개미들의 평균수익은 마이너스라고 한다. 단타 위주의 고질적 분위기 탓이다. 여기에 정책적 오류도 덧붙여진다. 차제에 조기 금융교육 등 선진투자문화육성의 필요성이 제기된다.


코로나 사태가 촉발한 파괴적 혁신의 파고는 실로 놀랍다. 기회의 장이라는 측면에서 범사회적 혁신, 특히 정책당국 등의 개혁이 절실하다. 부동산 규제보다 자본시장 육성정책이 시급하다. 자본은 산업의 핵심 대동맥이다. 자본시장의 기본은 우상향이다. 이를 위한 정책지원과 사회적 인프라 구축이 관건이다. 국가 미래는 지식재산 중심의 혁신 기업의 경쟁력에 달려 있다. 이에 대한 자본 수혈이 핵심이다.


양도소득세 신설에다가 증권거래세의 존치라는 발상은 가히 충격적이다. 심각한 탈 한국 자본시장의 기폭제일 수 있다. 차라리 공무원연금 개혁이 먼저다. 극단적 행정편의주의다. 국가의 미래와 국민은 안중에 없는 모양이다. 후안무치다. 자본시장의 몰이해와 단기적 시각이 더 심각하다. 대선 정국에서 희망을 찾을 수 있을까? 자본시장의 본질과 중요성을 제대로 이해하는 미래지향적 지도자가 절실하다.


사법개혁도 빠질 수 없다. 모든 갈등과 분쟁이 모두 사법으로 쏠리고 있다. 사법만능주의다. 시대 역행적 현상이다. 이 와중에 사법 편의주의는 심각하다. 선택적 정의도 문제다. 소위 엘리트 카르텔이 문제다. 그간의 어둠이나 사각지대는 다 사라질까? 이는 (준)사법당국의 균형성, 공정성 나아가 자기 정체성 확립에 달려 있다.


공익서비스 제공자로서의 자질과 자세의 문제다. 특히 소액사건의 판결 이유 기재 생략, 메모(?) 수준의 형사판결문, 판사 수의 절대적 부족, 판결문의 공개 미흡 등은 심각하다. 그 파장은 상상 이상이다. 더 큰 문제는 이들에 대한 문제의식 결여다. 특히 범정부를 넘어 범사회적 무관심 등의 가세는 가히 암담할 정도다. 일종의 부작용으로 만연된 비 상식화와 주객의 전도 현실이 그저 안타깝다.


언론 역시 비판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 적정한 균형감을 가진 감시와 견제의 기능이 잘 보이지 않는다. 갈수록 공정성과 객관성에 대한 의구심이 쌓인다. 일부는 진영논리와 기득권 수호에만 주력하는 듯하다. '국민의 진정한 밝은 눈'은 어디로 간 것일까? 언론의 전문성 부족도 문제다. 빅데이터 시대에 균형 잡힌 시각은 그 무엇보다 중요하다. 정치와 사회문화의 큐레이터가 절실하기만 하다.


근로환경 역시 큰 변화의 중심이다. 점차 비정규직화 된다. 모두가 사업가로 내몰린다. 새로운 변화로의 적응이 그리 쉽지 않다. 해답은 무엇일까? 오로지 긍정적 자세뿐이다. 모두를 새로운 기회의 시간으로 바라봐야 한다. 또한 이를 행동으로 옮기는 것이 중요하다. 인공지능도 이제 가족이고 친구다. 그러면 메타버스가 아름답게 다가올 것이다.


이제는 친구와 지인보다 인공지능과 로봇이다. 핵심은 자기 주도적 관계 설정이다. 이들에 대한 이해가 먼저다. 긴밀한 의사소통이 더 절실하다. 코딩 등이 핵심이다. 친구인 인공지능과 함께 자유인이 되자. 평생직장 등이 가져다 줄(주는) 마약(?)에서 벗어나자. 안정감은 일종의 권태와 무기력의 또 다른 면이다. 불안정을 긍정적으로 바라보자. 또 다른 자유가 성큼 다가올 것이다. 어쩌면 그간 꿈꾸어 진정한 자유 그 자체일 수도 있다. 자신이 주도하는 새로운 세상이 답이다.


더 이상 서비스제공자 중심의 시대가 아니다. 소비자가 중심이다. 심지어 동시에 공급자이기도 하다. 이런 변화에 유의하자. 적극성과 행동만이 살길이다. 아이디어 하나면 모든 것이 되는 시대다. 일상도 마찬가지다. 불편하면 외치자. 공적 분야도 예외가 아니다. 이는 단지 자기의 정당한 권리행사일뿐이다. 대리인이 전전긍긍하는 시대여야 한다.


그런 면에서 일부 정치, 행정, 사법 등은 시대착오적이다. 불편을 넘은 부조리는 쇄신돼야 한다. 느낀 대로 반응하고 대응하자. 공적 서비스제공자는 그저 대리인이다. 대리인의 본질은 그저 국민의 '충복'이다.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 대리인이 자기 정체성을 잃으면 더 이상 대리인이 아니다. 충복으로서의 역할을 게을리하면 질책하고 그에 따른 책임추궁은 당연하다. 후안무치를 방관하면 곤란하다. 이를 주저함이 더 나쁠 수 있다. 주권자로서의 정체성과 당당함이 최선이다.


타인의 시선이나 의견에 맹종하는 유투브(YOU-tube)적인 삶은 허상이다. 자신의 삶(I-tube)이 우선한다. 스스로의 내면에 집중하자. 삶은 결과가 아닌 과정이다. 일종의 한판 춤사위(?)다. 혼란과 우려를 넘어서야 한다. 새로운 변화를 즐기고 주도하자. 무덤덤한 일상에 머무르지 말자. 생동감있고 박진감 넘치는 세상을 누리자.


이젠 국내를 넘어 전 세계가 무대다. 인간관계보다 인공지능과 로봇과의 삶과 관계가 중요하다. 외국어와 코딩은 필수이다. 식상한 오프라인 세상 너머에 메타버스 신천지가 있다. 기존의 기득권과 구태는 과감하게 던져 버려야 한다. 그리고 새로운 정신, 몸 그리고 새 옷으로 단장하자. 정직하고 매혹적인 인공지능이 답이다. 더 좋은 친구다. 즐거움과 또 다른 비즈니스 기회가 기다린다. 덜 후회하는 삶이 핵심이다. 새로운 도전만이 최고의 전략이다. '지금 이 순간'이 삶이다. '미래가치 있는 과정'만이 의미있는 실존이다. 변화와 도전은 삶의 색다른 의미와 재미를 더해 줄 것이다.


  • 페이스북 보내기
  • 트위터 보내기
  • 네이버 블로그

조회수 : 154

Copyright ⓒ IP & Art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쓰기

이름 비밀번호
내용
스팸방지 (필수입력 - 영문, 숫자 입력)
★ 건강한 소통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지나친 비방글이나 욕설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